O.K.F-이민으로 해 지지 않는 나라, 대한민국! 그 힘은 740만 재외동포입니다.

보도자료

영주귀국 사할린 동포에 연말 위문품 전달
작성자
코리안넷관리자
작성일
2019.12.18

영주귀국 사할린 동포에 연말 위문품 전달


 - 18일(수) 인천 남동사할린센터, 안산 고향마을 방문해 위로와 격려
 - 1998년부터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매년 위문품 전달 


연말을 맞아 전국 30개소에 거주하고 있는 2700여 명의 영주귀국 사할린 동포들에게 재외동포재단(이사장 한우성)이 위문품을 전달했다.


재단 오영훈 기획이사와 직원들은 18일 인천 남동사할린센터, 안산 고향마을 등을 방문해 영주귀국 사할린 동포들을 위한 생필품, 파스세트 등 위문품을 직접 건넸다. 


또한, 동포들과 함께 고향마을 시설을 둘러보고 안정적인 정착에 필요한 다양한 의견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오영훈 기획이사는 ”이번 방문과 위문품 전달이 영주귀국 동포들에게 조금이나마 위안과 보탬이 되길 바란다.“말했고, 안산고향마을 노인회 양윤희 회장은 ”가족과 떨어져 지내는 영주귀국 동포들은 연말연시면 더 외롭고 쓸쓸한데 매년 잊지 않고 우리를 찾아와주니 큰 힘이 된다."고 고마워했다.


한편, 재외동포재단은 1998년부터 매년 국내에 거주하는 영주귀국 사할린 동포들에게 쌀과 생필품, 의료기기 등의 위문품을 전달하는 등 지속적인 지원을 이어오고 있다.


- 일제 강점기 사할린으로 강제징용을 당한 사할린 동포들은 1990년 한·소 수교 이후 1994년 한·일 정부의 ‘사할린 한인 영주귀국 시범사업’을 계기로 대한민국에 돌아왔으며, 현재 서울과 인천, 안산, 부산 등 30여 지역에 살고 있다.


문의 : 재외동포재단 연구소통부 대리 윤기호, 064-786-0243.  끝.


사진1_영주귀국 사할린 동포에 연말 위문품 전달(앞줄 가운데 양윤희 노인회장 바로 오른쪽 오영훈기획이사)

[사진1_영주귀국 사할린 동포에 연말 위문품 전달(앞줄 가운데 양윤희 노인회장 바로 오른쪽 오영훈기획이사)]


사진2_영주귀국 사할린 동포에 연말 위문품 전달(오영훈 기획이사 인사말씀)]

[사진2_영주귀국 사할린 동포에 연말 위문품 전달(오영훈 기획이사 인사말씀)]